"눈이 나쁘면 안경을 쓴댔으니 모자란 너에겐 모자를 씌워주마" – 김케장 / 동전주머니엔 동전이 들었지

20140221
루미아 520

새로 구매한 휴대 전화가 지난주에 도착했습니다. 월요일에 기기 변경하고 이제 사용한 지 5일 차네요. 구매한 전화기는 노키아 루미아 520입니다. 유니티 윈도우폰 빌드 테스트해보려고 샀지요. 국내에서 판매하지 않는 제품이라 해외에서 구매해야 합니다. 전에 710이었나 kt에서 판 적이 있었는데 이후론 없는 거 같네요.

이게 스마트폰이긴 한데 제가 전화기는 정말 전화 용도로만 사용하는지라 쓰는 데는 별로 불편하고 그런 건 없네요. (아이폰이랑 안드로이드폰처럼 이거 그냥 저거 그냥 막 그냥 사용하려면 좀 애로사항이 많이 꽃필 것 같습니다. 어플도 별로 없고, 기능도 없는 게 꽤 되는 것 같고)

iOS는 사용을 해봐서(아이팟 터치 1세대부터 사용) 그런가 그나마 덜한데 안드로이드는 뭐가 어디에 있는지 쓰기가 너무 불편하더라고요. (안 써서 그런 듯;)

그제였나 문자가 오는데 진동이 안 울려서 이건 뭔가요 하다가 살짝 버그 있는 거 발견하고 허허허 하긴 했는데 뭐 괜찮네요. 이렇게 생겼습니다.

wp8
루미아는 노란색을 사야 제맛

아 그리고 전에 사용하던 전화기는 이겁니다.

cyon
구시대의 유물

이게 뭐냐고요? 먹는 거냐고요? 흑흑 위에도 썼지만 제가 전화기를 전화 용도로만 쓰는지라 전화만 잘되면 바꿀 일이 없어 사고 여태껏 쭉 사용했지요. 7년 정도 썼나. 2007년에 제대하면서 샀습니다. 거기다 첫 번째 휴대 전화입니다. 네 그래요. 위에 노란 거 저건 두 번째입니다. 후훗.

근데 저게 수명이 이제 거의 다한 것 같아요. 버튼 몇 개는 잘 안 눌리고 배터리는 배가 볼록볼록하고 정말 고-_-속으로 줄어듭니다. 그냥 아무것도 안 하고 대기만 해놔도 이틀? 하루 버티나 그래요. 2G라 음질도 그저 그러고요. (새로 산거 통화 음질 좋아서 완전 신 남.)

루미아는 얼마나 쓸지 모르겠네요. 얘도 한동안은 안 바꾸고 쭉 사용할 것 같습니다.

7년간 수고했어요. :)

댓글이 6개 우앙 | 우하우하

  1. 오, 정말 오랜만에 보는 전화기입니다. :)

    루미아 하면 윈도폰의 이미지인데, 안드로이드인가보네요. 전화번호는 그대로이지요?

  2. 네, 번호는 그대로여서 따로 연락드리지 않았습니다 :)

    아 그리고 윈도우폰 맞아요 ;ㅁ; 위에 뭘 잘못썼나 ㅜ_ㅜ

  3. 제가 뭔가 제대로 못 봤나 봅니다. 흑흑..
    읽는데 피로함을 느끼면 안되는데 최근 묘하게 그런 느낌이 드네요;;

  4. 네 그럴 때가 있지요 :) 저도 막 읽는 것도 귀찮고 눈도 아프고 글자가 도망다니는 것 같을 때가 있습니다 ;ㅁ;

  5. 윈도우즈폰에서 간단한 프로그램 다운 받아 쓸수 있는지 궁금합니다

  6. 바빠서 한 동안 관리 못하다가 이제와서 댓글을 봤네요. 간단한 프로그램이 정확히 어떤 걸 말하시는 건지 모르겠지만, 여기도 앱스토어처럼 따로 어플을 받을 수 있는 스토어가 있어서 카카오톡이나 라인같이 다른 기종의 스마트폰에서 많이 사용하는 어플은 대충 다 있습니다. 근데 다른 두 기종보다 사용자 층이 많이 얕아서 어플 종류가 그렇게 많지는 않습니다.
    그래서 앱스토어나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는 있는데 여긴 없는 것도 많고요. 단순히 ‘전화기’로써 사용하면 괜찮지만, ‘스마트폰’으로써 사용하는 건 이런저런 어플을 많이 사용하는 사람에겐 그리 추천하지는 못할 것 같네요.

댓글 남기기

* 표시된 곳은 반드시 입력해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