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눈이 나쁘면 안경을 쓴댔으니 모자란 너에겐 모자를 씌워주마" – 김케장 / 동전주머니엔 동전이 들었지

20151128
괴물의 아이

앓는 소리를 하긴 해도 일본의 애니메이션의 미래는 밝군요. 포스트 미야자키 하야오는 호소다 마모루 선생님이 확실한 것 같습니다.


더할 나위 없이 최고였다. 진부한 면도 있지만 완벽하고 깔끔하게 끝난다. 오랜만에 제대로 ‘애니메이션’을 봤다.

댓글 남기기 | 우하우하

댓글 남기기

* 표시된 곳은 반드시 입력해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