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눈이 나쁘면 안경을 쓴댔으니 모자란 너에겐 모자를 씌워주마" – 김케장 / 동전주머니엔 동전이 들었지

20180601
만비키 가족


칸 황금종려상 수상 이야기가 나와서 보다가 감독 이름이 어디서 많이 보던 이름이다 했는데 좋아하는 그 감독님이었네요. 수상 축하드립니다! 이 와중에 아베는 나라 경사에 정치적인 이유로 축하 메시지 하나를 안 보냈다고 하네요. 정말 어디 안 가는군요.

 

댓글 남기기 | 끄적끄적

예전 글